NEWS CENTER
Domestic media attention on,
The first time the latest developments
홍보센터 News

한중항로/ 화주들, 운임공표제에 ‘물량몰아주기’로 맞서

Date: 2016-07-22
Views: 52

운임공표제 도입 이후 한중항로 운임이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0달러 또는 마이너스운임이 시장에서 퇴출되고 터미널조작료(THC)가 별도로 부과되면서 선사들의 채산성을 소폭 회복시켰다는 평가다.

취항선사들은 부산발 상하이행 운임을 기본운임 30달러, THC 100달러, 서류발급비(DF) 30달러 정도로 신고했다. 제도 도입 전과 비교해 50~60달러의 인상효과가 발생한 것이다. 다만 유가할증료(BAF)와 통화할증로(CAF) 등 핵심 부대할증료는 부과하지 않는다는 점을 공식화했다. 이 항로 부대할증료는 THC와 DF만 공식 부과되는 셈이다. 선사들은 계약운임도 플러스로 모두 신고했다. 주요 대형화주 계약운임은 기본운임 1달러에 THC 별도 적용으로 파악된다.

취항선사 관계자는 “비록 큰 폭의 운임 상승은 이뤄지지 않았지만 마이너스 운임이 사라지면서 컨테이너 한 개당 50달러 이상 매출이 늘어나고 있다”며 “장기적으로 봤을 때 선사들의 수익 회복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다만 일부 높은 운임을 받고 있던 선사들의 경우 제도 도입 이후 운임이 도로 하락했다는 하소연도 감지된다. 한 선사 관계자는 “일부 화물의 경우 운임이 시장 기준에 비해 높은 수준을 유지하는 경우도 있었는데, 공표 운임에 맞춰서 깎아 줄 수밖에 없었다”며 “그렇다고 하더라도 전체적으로 봤을 때 실보다는 득이 많은 건 사실”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형화주들이 운임공표제 시행 이후 여러 선사에게 골고루 짐을 맡기던 지금까지의 수송 패턴에서 벗어나 한두 선사에게 물량을 몰아주는 전략을 펴고 있어 시장의 우려를 낳고 있다. 물동량 유치에 어려움을 겪는 선사들이 생기면 자연스레 운임도 떨어질 거란 생각으로 물량몰아주기 카드를 꺼내든 것으로 분석된다. 전자 자동차 화학 등 한중항로 주요 대형화주들이 물량몰아주기를 표면화하고 있다고 선사 측은 전했다. 화주들의 ‘신종담합’이 운임공표제를 무력화하는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을 지 관심을 끌고 있다.

물동량은 모처럼 강세로 전환된 모습이다. 황해정기선사협의회에 따르면 1~5월 한중항로 물동량은 111만2700TEU를 기록, 1년 전에 비해 1.1% 성장했다. 수출물동량은 44만3400TEU로 4.3% 감소한 반면 수입물동량은 66만9300TEU를 달성, 5.1%의 플러스성장을 거뒀다. 중국 항만별로 상하이항이 4.2% 늘어난 29만1300TEU, 다롄이 14.6% 늘어난 8만5900TEU를 기록하는 등 호조를 보였다. 반면 칭다오 톈진 등은 마이너스 성적을 냈다. 칭다오는 0.2% 감소한 18만2100TEU, 톈진신강은 2.5% 감소한 16만5800TEU, 닝보는 11.5% 감소한 7만5500TEU를 기록했다.

1분기에 0.6% 감소한 63만4600TEU를 기록했던 한중항로는 2분기에 반전의 성과를 만들었다. 4~5월 수출 18만4100TEU 수입 29만3900TEU로 각각 0.3% 5.8% 증가하며 전체 실적도 3.6% 늘어난 47만8000TEU를 거양했다. 수출화물이 비록 괄목할 만한 성장세는 아니었지만 강보합세를 띤 게 플러스성장의 밑거름이 됐다.

한중항로/ 화주들, 운임공표제에 ‘물량몰아주기’로 맞서
News / 推荐新闻 More
2016 - 08 - 08
오늘날에 SHANDONG LCANG INT’L LOGISTICS INC. COPR. LTD. 은 정식으로 중국 중소·벤처 기업 전용 장외거래시장인 신삼판(新三板)에 상장한다. 종목명은 乐舱网, 코드는 838349이다. 이로써 신삼판 중국 내 첫 온라인 항운B2B 기업으로 “E+물류”영역에 제로( ZERO) 기록을 돌파하였다.  SHANDONG LCANG INT’L LOGISTICS INC. COPR. LTD. 은 2004년 설립되어 본사가 아름다운 해변 도시 청도에 위치하고 올해로 12주년을 맞이한다. 국내에 높은 평가를 받은 종합물류회사로서 항로운영, 공급체인관리, 컨테이너임대 및 항운 온라인 비지니스 B2B e-commerce 플랫폼 등 4대 비지니스를 중심으로 업무를 운영하고 있다....
2016 - 07 - 27
한중항로 물동량이 오랜만에 상승곡선을 그렸다.황해정기선사협의회에 따르면 2분기(4~6월) 컨테이너 수송물동량은 70만6444TEU를 달성, 지난해 같은 기간의 67만9056TEU에 비해 4% 늘어났다.만성적인 마이너스성장을 보이던 수출물동량이 모처럼 상승세로 돌아섰다. 이 기간 한국발 중국행 수송실적은 27만5036TEU로, 1년 전의 26만8203TEU에 비해 2.5% 늘어났다. 지난해 같은 기간엔 14%의 마이너스성장을 보인 바 있다.수출물동량 중 직교역(로컬) 화물은 3.8% 늘어난 25만5012TEU를 기록한 반면 환적(피더)화물은 10.8% 감소한 2만24TEU에 머물렀다.중국발 한국행(수입) 물동량은 43만1408TEU로, 1년 전의 41만853TEU에 비해 5% 늘어났다.로컬화물이 6.9% ...
2016 - 07 - 15
중국 코스코쉬핑 산하의 CSCL이 사명을 중원해운발전(CSD)으로 변경할 것이라고 최근 홍콩증권거래소에 제출한 자료에서 밝혀졌다. CSCL은 중국해운그룹의 정기선 자회사였으나, 코스코그룹과의 합병 개편에 따라 리스업으로 전환했다. 주주총회의 승인을 거친 후, 사업내용에 맞춘 사명으로 변경할 전망이다.중국 국유 해운회사인 코스코와 중국해운은 2월에 합병, 중국 코스코쉬핑이 발족됐다. 이에 발맞춰 두 그룹 산하의 각 사업군도 개편 작업이 이뤄졌다.컨테이너선 사업은 구 코스코계열의 코스코컨테이너라인즈(COSCON)로 집약되기로 결정됐으며, CSCL은 보유 자산(컨테이너선 및 컨테이너 기기)을 COSCON에 대여하는 리스업으로 업종을 전환했다. 동시에 컨테이너 리스사업을 COSCO퍼시픽으로부터 양도받아, 리스 등의...
WeChat
고객센터
400-766-5666


Add: RM.901-903 ZHONGSHANG BUILDING,NO.100,HONG KONG MID-ROAD, SHINAN DIST,QINGDAO,CHINA 
X
1

QQ设置

3

SKYPE 设置

4

阿里旺旺设置

等待加载动态数据...

等待加载动态数据...

5

电话号码管理

  • 400-766-5666
6

二维码管理

等待加载动态数据...

等待加载动态数据...

展开